방화 (Arson), j-hope:traduzione e testo canzone

 

j-hope, 방화 (Arson):traduzione e testo canzone

방화 (Arson) è una canzone di j-hope contenuta nell’album Jack In The Box.

Di seguito trovate il testo e la traduzione della canzone:

Leggi anche —> Jack In The Box, ​j-hope: Testi e traduzioni di tutte le canzoni canzoni dell’album

testo

Let’s burn, burn, burn, burn, burn, burn, burn, burn
(No)
It’s done, done, done, done, done, done, done, done
(Arson)

Let’s burn
내 열정에 Burn
내 염원에 Burn
내 삶 속을 Burn
Every day I ran
멈출 수 없던
그때 그 시절
I burned it all
And I wanted it all
명예는 First
돈 Of course
인기까지도
내 스스로가 과열이 될 수밖에 없던
뭣도 모른 무식한 내 야망의 원동력
When I sweat

기름 샤워해
불을 지필 수 있게
On my feet, on my legs
더 뜨겁게 Run my way
달아오르는 성적
또 인기는 정점
비례하는 Born hater
매번 울리는 경적
이마저 좋아
‘Cause with my fans
With my label
With my fellaz
같이 함께 타오르기에
All day
합리적인 공범
방화범 Was fun
무서울 건 없어
한 치 앞 Fuck off

If anyone asks me
Right 내가 바로 불을 지폈지
이젠 나에게 물어 Choose what
그 불을 끌지
더 타오를지
(Arson)

It’s done
나의 꿈도 Done
큰 성과도 Done
내 할 몫도 Done
더 이상은 None
과유불급이야
박수 칠 때
떠나는 게 곧 멋
내가 불을 켰던 건
나를 위함이었어
세상이 타오를 줄
누가 알았겠어
잠시 식힐 때쯤 보니 내 흔적들이 보여
끄기엔 너무 큰불 심한 방화였단 걸
Oh shit

뜨거워 안돼
괴로워 잠 깨
내 이면과 Contact
무서운 상태
Nobody can’t, nobody stop, shit
그 불을 끄기엔
오직 나만이 가능해
혼돈의 Fireman
Oh 진압해도 재처럼 어둠의 길일 거라고
Tell myself
한 치 앞 큰 관문 필요한 나의 수
돌을 던질 판도 비껴가는 한 수

If anyone asks me
‘Right, 내가 바로 불을 지폈지’
이젠 나에게 물어, choose what
그 불을 끌지
더 타오를지

If anyone asks me
Right 내가 바로 불을 지폈지
이젠 나에게 물어 Choose what
그 불을 끌지
더 타오를지
(Arson)

Arson

traduzione

Let’s burn, burn, burn, burn, burn, burn, burn, burn
(No)
It’s done, done, done, done, done, done, done, done
(Arson)

Let’s burn
내 열정에 Burn
내 염원에 Burn
내 삶 속을 Burn
Every day I ran
멈출 수 없던
그때 그 시절
I burned it all
And I wanted it all
명예는 First
돈 Of course
인기까지도
내 스스로가 과열이 될 수밖에 없던
뭣도 모른 무식한 내 야망의 원동력
When I sweat

기름 샤워해
불을 지필 수 있게
On my feet, on my legs
더 뜨겁게 Run my way
달아오르는 성적
또 인기는 정점
비례하는 Born hater
매번 울리는 경적
이마저 좋아
‘Cause with my fans
With my label
With my fellaz
같이 함께 타오르기에
All day
합리적인 공범
방화범 Was fun
무서울 건 없어
한 치 앞 Fuck off

If anyone asks me
Right 내가 바로 불을 지폈지
이젠 나에게 물어 Choose what
그 불을 끌지
더 타오를지
(Arson)

It’s done
나의 꿈도 Done
큰 성과도 Done
내 할 몫도 Done
더 이상은 None
과유불급이야
박수 칠 때
떠나는 게 곧 멋
내가 불을 켰던 건
나를 위함이었어
세상이 타오를 줄
누가 알았겠어
잠시 식힐 때쯤 보니 내 흔적들이 보여
끄기엔 너무 큰불 심한 방화였단 걸
Oh shit

뜨거워 안돼
괴로워 잠 깨
내 이면과 Contact
무서운 상태
Nobody can’t, nobody stop, shit
그 불을 끄기엔
오직 나만이 가능해
혼돈의 Fireman
Oh 진압해도 재처럼 어둠의 길일 거라고
Tell myself
한 치 앞 큰 관문 필요한 나의 수
돌을 던질 판도 비껴가는 한 수

If anyone asks me
‘Right, 내가 바로 불을 지폈지’
이젠 나에게 물어, choose what
그 불을 끌지
더 타오를지

If anyone asks me
Right 내가 바로 불을 지폈지
이젠 나에게 물어 Choose what
그 불을 끌지
더 타오를지
(Arson)

Arson

 

 

 

 

 

 

 

 

Arianna

Appassionata di musica e televisione, su questo sito tratterà principalmente questi argomenti, insieme all'Oroscopo.

Lascia un commento

Il tuo indirizzo email non sarà pubblicato. I campi obbligatori sono contrassegnati *